자료실

가야컨설팅홈페이지를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지역동향정보

경춘고속철도, 2011년 40분대로

  • 가야컨설팅
  • 2009-12-25 10:46:34
  • hit2323


1
서울⇔춘천 철도 2011년에는 40분대로 운행된다
- 최고속도 180km/h로 고속화 추진 -

국토해양부(장관:정종환)는 현재 1시간50분대로 운행중인 경춘선을 고속화하여 2011년말에는 서울~춘천간을 40분대로 운행하는 고속화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현재 경춘선 복선전철 사업은 수송능력을 확대하고 지역주민의 교통편의 제고를 위해 낙후된 단선 철도를 복선전철로 개량(81.4km, 18개역)하는 사업을 추진 중에 있으나, 계획대로 개통하더라도 일반형 전동차(최고속도 110/Km, 평균속도 56km/h)의 경우 1시간 30분이나 소요되는 등 막대한 투자에 비해 시간 단축효과가 크게 개선되지 않는 등 속도 경쟁력이 미흡한 것으로 나타남에 따라 이를 보완하기 위한 것이다.

국토해양부는 이와 같은 문제점을 개선하고 이를 효과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2010년 말 개통시에는 계획대로 현재의 수도권 전동차와 같은 일반전동차를 운행(15편성 120량)하되, 2011년 말에는 당초 계획되었던 좌석형열차(최고속도 150km/h, 7편성 56량)를 시속 180km급의 고속형(좌석)전동차(EMU*-180)로 대체 투입하여 수요가 많은 거점역 중심으로 운행토록 함으로써, 서울~춘천역간을 40분대에 운행할 수 있도록 속도향상을 꾀한다는 계획이다.

* EMU : Electric multiple unit (동력분산 방식의 전기열차)

국토해양부는 이를 위해, 철도시설공단, 철도공사 및 관련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T/F팀을 구성하였으며, 고속화에 필요한 시설 개선 및 세부설계 검토에 착수했다.

경춘선 복선화사업과 더불어 고속형 전동차가 투입되면 서울·춘천축의 교통체계 개선과 더불어 지역발전 및 경제 활성화에도 획기적으로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앞으로도 국토해양부는 친환경·저비용의 녹색 교통수단인 철도가 경쟁력 있고 매력적인 교통수단으로 전환 될 수 있도록 고속철도서비스 비수혜지역인 중앙선, 장항선, 전라선, 경전선, 동해선 등 주요 간선축에 대한 철도고속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