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실

가야컨설팅홈페이지를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지역동향정보

2018 평창동계올림픽특구 지정지역

  • 가야컨설팅
  • 2014-02-09 08:54:23
  • hit2275


2018 평창동계올림픽특구 지정지역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개최하기 위하여, 올림픽이 열리는 평창 강릉 정성 일대에 평창동계올림픽특구가 지정되었다. 동계올림픽특구는 입지특성과 보유자원, 올림픽대회 시 기능 등에 따라 크게 5개 특구, 11개 단위개발 사업지구로 나누어 개발하게 된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특구는 ‘동계올림픽특별법’에 근거하여 ‘올림픽의 성공적 개최와 대회 이후 개최도시의 지속가능한 지역발전을 위해’ 올림픽이 개최되는 평창과 강릉, 정선 일원의 27.4㎢ 규모이며, 관광개발과 진흥, 산업, 주거·도시경관, 교통·생활인프라 부문 등에 향후 20년간 총 3조 3,063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될 계획이다. 특구의 개발은 정부의 행·재정적 지원을 통해 강원도지사가 직접 시행하거나, 해당 시·군 또는 정부투자기관, 공공기관, 건설사업자 등을 지정·시행하는 공공과 민간 개발방식을 병행하며 특구 및 단위개발 사업지구별로 이루어지게 된다.

다만 이 대상지역 중 평창군 대관령면, 정선군 북평면 일대 등은 2013년3월 강원도에 의해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되어 있다.

▲평창 건강올림픽 종합특구(16.8㎢, 5개 지구)는 올림픽 활동의 중심축으로 개·폐회식과 설상경기가 개최되는 평창군 대관령면과 진부면 일원이며, ‘아시아 동계스포츠 메카도시 및 건강휴양도시’ 조성을 목표로 개발한다. 알펜시아 리조트를 중심으로 개·폐회식장과 선수촌, 국제방송센터 등 올림픽시설과의 연계를 통해 ‘국제회의도시’로 지정하여 알펜시아 리조트 시설의 활용도 제고 및 경영개선을 유도하고 올림픽 상징가로 조성을 포함한 도심 정비·경관증진사업 등을 구상중이다. 기존 리조트업체의 증설투자와 신규 호텔 건립을 위한 외자유치가 대기 중이고 특히, 아시아 최대목장인 ‘삼양목장’을 중심으로 1차(목축) +2차(낙농제품)+3차(관광)산업이 결합된 ‘6차 산업’으로서 시도되는 ‘대관령 자연순응형 휴양단지 조성’계획이 눈여겨 볼만하다.

▲강릉 문화올림픽 종합특구(2.8㎢, 2개 지구)는 빙상경기장이 건설 중인 강릉시 체육시설단지와 경포해변 일원이며, 고유하고 뿌리 깊은 강릉의 전통과 문화·예술 기반 위에 동계올림픽을 결합하여 ‘사계절 문화·관광거점’으로 조성된다.

▲문화·체육 복합지구(0.6㎢)는 새로 건설 중인 빙상경기장(스피드스케이팅, 피겨·쇼트트랙, 아이스하키 남자)과 올림픽아트센터, 지구 내 위치한 종합운동장과 문화예술관 등 기존 시설을 활용하여 강릉지역 동계올림픽 핵심 지구가 될 전망이다. 저탄소 녹색시범도시이며, 대표적인 국민관광지이기도 한 경포호 일원의 ‘녹색비지니스·해양휴양지구(2.2㎢)’는 계획하고, 일부는 이미 추진 중인 4개의 대규모 관광숙박단지와 저밀도 주거단지, 해양휴양체험 기반과 녹색관광체험단지가 완료되면 올림픽 관광·숙박지구로서 올림픽 기간은 물론, 이후에도 동북아 사계절 관광거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평창 봉평 레저·문화창작 특구(3.7㎢, 2개 지구)는 프리스타일 스키와 스노보드 경기가 개최되는 평창군 봉평면 소재 보광휘닉스파크와 인근 이효석 문화마을을 대상으로 수도권 시장을 겨냥한 ‘레저·엔터테인먼트·문화예술공간’을 조성한다. 경기장시설 보강공사와 관광단지 내 숙박시설에 대한 증설투자가 추진 중이고 효석 문화예술촌과 창작공방 체험관, 예술인촌, 플라워가든 조성, 봉평시가지 정비 등도 구상중이다.

▲강릉 금진온천 휴양특구(0.2㎢)는 강릉시 옥계면 금진리 온천지구에 대해 민간자본 유치를 통해 임상효과가 입증된 해양·온천자원을 활용한 사계절 스포츠의료, 관광기반의 복합휴양단지를 조성하여 올림픽대회 시 선수단 숙소 및 재활센터로 활용하고, 아울러 강릉시는 해당 특구를 정부의 선도사업 중의 하나인 외국인 의료관광산업의 허브로 육성할 계획도 갖고 있다.

▲정선 생태체험특구(3.9㎢)는 정선군 북평면 숙암리와 나전리 일원으로 올림픽 활강스키 경기장이 건설 중이고 향후 우수한 산림자원의 활용과 보존을 위해 산악캠핑장과 수목원, 생태체험·교육시설, 공공편익 시설 등이 들어서게 되며, 경기장건설에 따른 보상주민 이주단지 조성도 계획되어 있다.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